[해외 도서관 소식은 뉴스의 전체적인 맥락을 보다 신속하게 전달하는 것을 가장 우선적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이를 위해 번역과 용어를 매끄럽게 수정하지 못하고 있음을 양해바랍니다.]

공립 도서관의 감염 대책 실시 상황(발췌)

공립 도서관의 감염 대책 실시 상황(발췌)

국립국회도서관이 전국 공립도서관에 의한 신형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대응을 조사하고, 응답한 도서관 중 97·3%(1967관)가 적어도 한 번은 폐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다양한 감염 대책이 실시되는 한편, 도서관을 방문하지 않고 도서를 빌릴 수 있는 등의 「비대면형 서비스」는 일부를 제외하고 감염 확대 전후로 크게 증가하지 않았습니다.

국회 도서관이 정리한 보고서는 “일본의 공립 도서관은 어떻게든 개관시켜 방문 이용 방침이 우선되고 있다”고 지적하고 있습니다. 또한 장애인용 서비스를 중지한 관도 많았습니다.

폐관의 평균 일수는 65일로, 최단은 2일이었습니다.

.

원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