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관 관련 학술연구 주제와 자료를 소개합니다

가정에서 서재 디자인하기

2022년 08월 17일 | 도서관공간

가정의 도서관인 서재를 현대적인 공간처럼 보이게 만드는 방법을 알아보자.

[관련 글 모음 : 홈 라이브러리 관련 글]

일반적인 서재를 상상할 때, 클래식하게 장식된 벽면 서가와 오래된 느낌의 가죽으로 덮인 안락한 소파, 그리고 종종 남성적인 속성이 있는 아늑한 방을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 그러나 서재는 어떤 모습의 방이든 문화적 요소를 도입하고 다양한 스타일로 꾸밀 수 있다. 좀 더 현대적인 공간으로 만들려면  흥미로운 책들이 늘어선 벽면 서가의 이점을 누릴 수 있다.

메릴랜드 주 베데스다에 있는 GTM Architects의 Mark Kaufman은 가정의 서재가 지나치게 화려하지 않아야 한다고 말한다. “지나치게 서재다움을 강조를 하기 위해 무거운 금속과 목재 위주로 자재를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 서가의 재질과 책에 의존하여 깨끗하고 편안한 아름다움을 만든다.”


가장 먼저 가정의 디자인에서 시작해보자.

“집에서 서재 디자인을 생각한다면, 먼저 가정의 언어 내에서 구축하고 전반적으로 현재의 미학과 일치하는 느낌을 추가하는 라이브러리를 만든다. 서재의 가장 중요한 요소는 보관이다. 필요한 선반의 선형 길이와 보완적인 보관 공간 또는 전시효과를 이해해야 하며, 집의 다른 부분에서 볼 수 있는 재료를 재사용하면 집 전체에 응집력이 생기고 서재에서 집중적으로 사용할 때 풍요로움이 생긴다.  호두나무(월넛)는 제가 가장 자주 사용하는 소재이다. 아름답고 부드러운 결, 얼룩이 훌륭하다. 자연적으로 빨간색보다 더 갈색이며 바닥에 사용되는 대부분의 색상 및 기타 목재들과 잘 어울린다. 쉽게 구할 수 있으며 시각적으로 매우 부드럽고 정교하다.
중간에 있는 어두운 나무 얼룩은 책장에 아주 잘 어울린다. 수년 간의 사용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흠집을 숨기고 오래된 전통적인 서재를 연상시키는 느낌을 준다. 서재의 사다리와 난간은 서재의 아름답고 기능적인 요소이다. 사다리는 공간에서 가구의 일부가 된다.
서재는 가정 내에서 다양한 방식으로 작동할 수 있다. 최근에 우리는 서재와 홈 오피스를 결합하고 있다. 서재는 독서와 휴식을 위한 적절한 공간이며 일반적으로 창가에 인접하는 것이 좋다. 우리는 또한 개방 공간의 일부임에도 불구하고 다른 공간과 시각적으로 분리되도록 서가를 이용한 독립형 벽을 만들었다. 편안한 서재와 독서 공간을 만들기 위해 전용 공간이 필요하지 않다. 두 공간 사이에 떠 있는 벽이나 가장자리를 만드는 것만으로도 독서와 휴식을 위한 보다 친밀한 환경을 조성하기에 충분하다.”

— Mark Kaufman, 메릴랜드주 베데스다의 GTM Architects


책이 숨쉴 공간을 허용하라.

“서재를 책으로 가득 채우지 마라. 현대적인 서재와 전통적인 서재를 비교하면, 우리는 더 많은 여백을 활용하는 경향이 있으며 과도하게 채워지기보다는 미학적으로 즐거운 것에 중점을 두어 서재의 책도 숨을 쉴 수 있도록 한다.
우리는 또한 주제나 알파벳순이 아닌 색상 그룹별로 책을 정렬하는 것을 좋아한다. 전통적인 서재는 주제 또는 알파벳 순으로 구성될 가능성이 더 높기 때문이다.
현대적인 분위기를 위해 모던하고 미니멀한 공간을 위한 가구를 선택한다. Eames 스타일의 안락 의자와 같은 조각 조명과 현대적인 가구는 현대적인 서재를 훌륭하게 보완해 준다.”


<The New Design Project의 이 홈 라이브러리에는 더 많은 여백이 있고, 책은 색상별로 정리되어 있으며, 임스 스타일의 라운지 체어가 공간을 완성한다.>

— 뉴욕 New Design Project의 Fanny Abbes


공간 밖에서 생각하기

“마호가니와 같이 짙은 색의 목재는 복잡한 트림이 있는 전통적인 서재와 관련되는 경향이 있지만, 덜 화려한 디테일이 있는 보다 현대적인 서재에서도 이러한 유형의 목재를 당연히 사용할 수 있다. 마찬가지로 참나무 목재는 소박하고 과도기적인 공간에 매우 잘 어울리지만 보다 현대적인 디자인에도 사용한다.
최근 가정 서재의 경우 선반에 짙은 목탄 페인트를 사용하여 근처 나선형 계단의 철골 구조와 어울리게 한다. 선반을 계단과 일치시켜 방에 다른 색상이나 재료를 도입하는 것을 피했다. 이러한 상황에서 어두운 색상은 소유자의 다양한 아트북, 만화 및 기타 컬렉션에 대해 이러한 항목과 시각적으로 경쟁하는 대신 중립적인 배경으로 사용되었다.
기능적 관점에서 서재가 새로운 역할을 맡는 것 보고 있다. 더 이상 앉아서 책을 읽는 곳이 아니며, 집 주인은 이 방을 예술 스튜디오 또는 악기 연주실로도 사용하고 있다. 또한 계단 아래 부분과 같이 집의 틀에 얽매이지 않는 영역에 서재의 좌석 공간이 더 많이 생기는 것을 알 수 있다.”


<Elissa Morgante Wilson Architects는 상자 밖에서 생각하여 도서관과 음악 공간을 위한 다기능 공간을 만들었다.>

—Morgante, 일리노이주 에반스턴에 있는 Morgante Wilson Architects의 공동 설립자


원문기사 보기

0개의 댓글